• sm

  • HOME > 국내,외로 인정받는 약산샘물 > 국내,외로 인정받는 약산샘물


    댜오위타이(釣魚臺)

    북경에 위치한 "댜오위타이(조어대)" 국빈관은 황제의 화려한 여름 궁궐로 1959년 중국 정부가 "댜오위타이(조어대)"를 국빈관으로

    정식 사용한 이래 닉슨, 엘리자베스 2세, 고르바초프, 엘친, 대한민국 김대중 대통령 등 수많은 국가의 정상과 황제들이 머물렀고,

    세상을 바꾼 회담이 수도 없이 열릴만큼 중국 정부의 자부심이 대단한 곳으로, 서비스에서부터 식재료 하나하나까지 명품 중에서도

    최고가 아니면 들어갈 수 없는 "댜오위타이(조어대)"에 국빈을 접대하는 물로 약산게르마늄샘물이 사용되고 있습니다.

    박근혜 대통령도 2013년 6월 27일~30일 중국 국빈 방문시 조어대 18호루에 머물렀으며 1992년 한중수고 이후 노태우 前 대통령

    부터 김영삼, 김대중, 노무현, 이명박 등 후임 대통령 모두 조어대 18호루에 숙소를 잡았습니다.